상해 인민 법원, 아이패드 관련 소송 기각으로 애플 손들어줘

23일(현지시간), 상해 신구 법원(The Shanghai Pudong New Area People’s Court)이 중국 프로뷰 테크널로지사가 상표권을 주장하면서 애플(Apple Inc) 사의 아이패드(iPad) 판매 금지 요청한 건에 대해,  프로뷰사의 판매금지 요청을 기각하며, 차후 공판을 통해 최종 판결을 내릴 것이라고 외신들이 보도했다. 동법원은 광동지역 고등법원의 아이패드 상표권 관련 2차 재판 결과를 기다리면서 최종 판결을 연기하기로 했다고 한다.

posted by LiveDesk
  • 1218 Views

Comment